스킵 네비게이션

공대뉴스

보기

공과대학 명예학장 임명...신정훈 ㈜비투지 대표이사

  • 작성자 : 공과대학
  • 작성일 : 2023-01-02 오전 10:23:26
  • 조회 : 43

<장영수 총장(오른쪽)이 신정훈 대표이사에게 공과대학 명예학장 임명장을 전달하고 기념촬영하고 있다.>

부경대학교(총장 장영수)가 2024년 반도체 학과 신설을 앞두고 반도체 전문기업 대표를 공과대학 명예학장으로 임명했다.
장영수 부경대 총장은 지난달 29일 대학본부 3층 총장실에서 반도체 학과 설립과 운영에 적극적인 역할을 해달라며 신정훈 ㈜비투지 대표이사에게
공과대학 명예학장 임명장을 직접 수여했다.
부경대는 오는 2024년 입학정원 40명의 반도체 학과를 신설하고, 현장 맞춤형 전문 인력 배출을 목표로 수준 높은 인력‧시설‧교육과정 등 인프라를
구축하기 위해 공을 들이고 있다.
부경대는 지난 9월 ㈜비투지와 업무협약을 맺고 파워반도체 제조 공정용 장비를 기증받는 등 전략적 업무제휴에 나선 데 이어, 이번 공과대학 명예학장
임명을 통해 반도체 학과 신설과 인재 양성, 연구개발과제 발굴, 산학프로젝트 수행 등에 협력을 확대할 계획이다.
부경대 규정에 따르면 인품과 덕망이 높고 대학발전에 지대한 공헌을 했거나 할 의지가 있는 자를 해당 단과대학장의 추천을 받아 명예학장으로 위촉할 수 있다. 
비상임직인 명예학장은 대학발전, 산학협력 및 취업 등에 관한 사항에 대해 총장, 학장의 자문에 응하는 등 활동을 한다.
한편 부경대는 반도체 학과와 함께 디지털금융, 스마트모빌리티 학과 신설에 나서는 등 첨단 분야 학문 발전의 지역 거점으로 주목받고 있다.

출처 : 한국대학신문 










출처 : 한국대학신문 - 409개 대학을 연결하는 '힘'(https://news.unn.net)